나무모에 미러 (일반/어두운 화면)
최근 수정 시각 : 2020-03-08 16:08:00

원산국제공항

{{{#!wiki style="margin: -5px -10px; padding: 5px 10px; background-image: linear-gradient(to right, #024FA2 17%, #FFFFFF 17%, #FFFFFF 19%, #ED1C27 19%, #ED1C27 81%, #FFFFFF 81%, #FFFFFF 83%, #024FA2 83%, #024FA2)"
{{{#!wiki style="margin: 0 -10px; color:#FFFFFF"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color:#1D1D1D; margin: -6px -1px"
체육시설 김일성경기장 · 류경정주영체육관 · 릉라도5월1일경기장 · 마식령 스키장 · 빙상관 · 서산축구경기장 · 양각도축구경기장 · 태권도전당 · 평양보링관 · 평양체육관 · 미림 승마구락부
식사 · 숙박시설 신흥관 · 옥류관 · 류경 호텔 · 고려호텔 · 양각도국제호텔 · 평양호텔 · 서산호텔 · 해당화관 · 목란관 · 대동강 수산물 식당
유희시설 문수 물놀이장 · 릉라인민유원지 · 조선중앙동물원 · 만경대 유희장 · 대성산 유희장 · 개선청년공원 · 창광원
의료시설 평양의과대학 · 평양산원
정치시설 만수대 의사당
남북한 공동사용시설 남북공동연락사무소 · 이산가족면회소
군사시설 상원동 미사일 기지 · 판문점 · 조선인민군 판문점대표부
도로고속도로 · 대동강의 교량 · 압록강의 교량 · 두만강의 교량 · 려명거리 · 미래과학자거리
철도 북한의 철도 환경 · 철도 노선 정보/북한 · 평양 지하철 · 평양 궤도전차 ·평양 무궤도전차
항구 서해갑문 · 남포항 · 원산항 · 청진항 · 해주항 · 흥남항 · 라선항
공항 평양순안국제공항 · 원산국제공항 · 청진공항 · 삼지연공항· 해주공항· 선덕비행장 · 의주비행장 · 과일공항· 방현공항· 미림공항· 리원비행장· 태천공항·강동비행장·강다리비행장·곡산비행장·현리비행장·온천비행장·장진공항·북창공항·순천공항·황수원비행장·묘향산비행장
기념물 평양 개선문 · 주체사상탑 · 보천보전투승리기념탑 · 당창건기념탑 · 북관대첩비 · 영생탑 · 천리마동상 · 해방탑 · 조국통일3대헌장기념탑 · 조국해방전쟁승리기념탑
추모시설 금수산태양궁전 · 대성산혁명렬사릉 · 애국렬사릉 · 조국해방전쟁 참전렬사묘
유적지 개성역사유적지구(개성 성균관 · 선죽교 · 만월대) · 고려왕릉 · 평양·남포 고구려 고분군(동명왕릉) · 정일봉 · 단군릉 · 보통문 · 대동문 · 현무문 · 전금문 · 칠성문 · 최승대 · 모란봉 · 총석정 · 백상루 · 박연폭포 · 부벽루 · 광법사 · 안학궁 · 영변행궁 · 을밀대 · 대성산성 · 평양성 · 함흥본궁
산업체 대동강텔레비전수상기공장 · 아동식료품공장 · 순천구두공장 · 승리자동차연합기업소 · 김종태전기기관차연합기업소 · 흥남비료연합기업소 · 남흥청년화학연합기업소 · 승리화학연합기업소 · 2.8비날론련합기업소 · 김책수산사업소 · 김책제철연합기업소 · 황해제철연합기업소 · 운곡목장 · 세포등판 · 수풍발전소 · 희천발전소 · 단천발전소 · 서두수발전소 · 금강산댐 · 평화자동차
교육시설 김일성종합대학 · 김일성군사종합대학 · 김책공업종합대학 · 평성리과대학 · 김정일정치군사대학 · 금성정치대학 · 대외관계대학 · 인민대학습당 · 평양과학기술대학 · 평양외국어대학 · 김원균명칭 음악종합대학 · 고려성균관 · 김책수산사업소유치원 · 자강도 강계시 동문유치원 · 중앙외국어학원 · 천리마련합제강기업소유치원 · 평양정오1유치원 · 평양관광대학 · 미림군사대학 · 강건종합군관학교(육군 보병) · 김철주포병종합군관학교(육군 포병) · 류경수군관학교(육군 기갑) · 김정숙해군대학 · 김책항공군대학
박물관 과학기술전당 · 3대혁명전시관 · 당창건기념관 · 조국해방전쟁승리기념관 · 조선민속박물관 · 조선미술박물관 · 조선중앙력사박물관 · 조선혁명박물관 · 청진력사박물관 · 사리원력사박물관 · 해주력사박물관 · 고려박물관 · 조선인민군 무장장비관
종교시설 장충성당 · 정백사원 · 봉수교회 · 칠골교회 · 정릉사 · 금강사
}}}}}}}}}}}} ||

원산국제공항
元山國際空港
Wonsan International Airport
IATA : WOS / ICAO : ZKWS / K-SITE : K-25
개요
위치파일:북한 국기.png 북한 강원도 원산시 명사십리동
북한명칭원산갈마국제비행장
종류민군공용
운영조선인민군 공군 민용항공총국
고도추가바람
좌표추가바람
지도


1. 소개2. 노선3. 리모델링
3.1. 리모델링 논의3.2. 리모델링 사업
4. 원산공항 이전논의5. 통일 이후 활용 방안

1. 소개



북한 강원도 원산시 명사십리동에 위치한 공항. 갈마반도에 위치해 있어 흔히 '갈마비행장'으로도 불린다. 원래 일본 육군항공대 비행장으로 건설되어 명사십리비행장, 혹은 갈마비행장 등으로 불렸다. 1925년에 이미 비행장에 대한 기사가 검색되니 아마 일본 육군항공대가 연대급으로 확장된 1924년을 전후해 건설되었을 것으로 추측된다.

한국전쟁 시기인 1950년에는 국군이 10월 13일 원산비행장을 점령하여 미공군 K-25 기지로 지정되었다. 그러나 중공군의 개입으로 국군과 UN군이 원산에서 철수하면서, 원산비행장은 그 유명한 원산폭격의 대상이 되어 쑥대밭이 된다. 이후 복구되어 줄곧 군용비행장으로 활용되었으며, 일부 부정기 민간항공편이 취항하기도 했다. 1997년 9월 29일에는 원산비행장의 민간공항 개방을 선포하였다.

2016년 9월 24일 ~ 25일까지 원산국제친선항공축전을 열리기도 했다. 지어놓고 민항기 띄우지 못해서 전투기만 주둔하고 있다. 양양국제공항? 그래도 거긴 하루에 몇차례씩이라도 민항기가 뜬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계기로 마식령 스키장에서의 남북 스키 공동훈련이 성사되어 대한민국 항공사의 항공기가 다녀가게 되었다.# 다만 북한에 다녀온 비행기는 180일 내에 미국으로 못 간다는 미국 독자제재 때문에 이러지도 저리지도 못했다가 1월 31일 전세기 출발 1시간 전에 미국의 예외 허가를 받았고, 이후 아시아나항공 A321[1] 전세기 OZ1358편으로 양양국제공항에서 출발하여 이 곳에 도착했다. 대표단을 내려주고 양양을 거쳐 인천에 복귀한 전세기 편명은 OZ1388편이다. 하루 지난 2월 1일 우리 대표단과 북한 선수단 32명을 태우기 위해 인천을 출발해 양양을 거쳐 원산에 도착한 전세기 편명은 OZ1378편이고, 이들을 태우고 양양에 도착한 전세기 편명은 OZ1368편이었다. #

풍계리 핵실험장 폐쇄 취재[2]를 위해 베이징에서 출발하는 고려항공 소속 An-148 특별기가 도착하며, 평라선으로 특별열차를 타고 길주군까지 간다. 한국 기자들은 뒤늦게 승인받아 정부 수송기 대한민국 공군 5호기(VCN-235)를 타고 방북했다. 돌아올 때도 이 공항에서 출발해 베이징까지 갔다.

2. 노선

항공사국가편명취항지
고려항공파일:북한 국기.pngJS부정기편 : 평양

2018년 6월 4일부터 매주 월요일마다 운영한다고 밝혔으며, 운영시간은 평양 출발 10시, 갈마 도착 10시 40분, 갈마 출발 16시 20분, 평양 도착 17시이라고 전했다.#

3. 리모델링

3.1. 리모델링 논의

원산공항의 리모델링 논의가 처음 제기된 것은 2011년이다. 이 시기 박왕자 씨 피살사건으로 답보상태가 된 금강산 관광특구 개발사업에 미국 켐핀스키 호텔 리조트 그룹이 진출하여 갈마비행장 현대화를 추진한다는 관측이 제기되었다. 또 비슷한 시기에 조선대풍그룹에서도 원산국제공항 확장 추진 계획을 밝힌 바 있어 이런 관측이 기정사실로 굳어지는가 했지만, 결국 켐핀스키 그룹의 원산공항 투자는 실행되지 못했다.

2013년에는 홍콩 업체인 PLT그룹에서 원산 갈마비행장 현대화 계획을 발표하였다. 이에 따르면 기존 2,450m급 16/34 주활주로를 3,500m급으로 확장하고 지상2층, 탑승교 6개의 터미널 2개 동을 신설할 계획이었다. 북한 당국은 여기에 약 2억US$를 투자, 연간 120만명 규모의 승객을 처리한다는 구상을 가지고 있었던 것으로 보도되었다. 참고로 PLT그룹은 평양국제비행장의 신청사 계획안을 제출한 전력도 있는데, 실제 건설된 신청사는 PLT그룹의 제출안과는 상이한 것으로 알려져있다. 그리고 원산공항 역시(...)

3.2. 리모델링 사업

파일:external/fbcdn-sphotos-g-a.akamaihd.net/12068960_312133668910468_7169136387261271430_o.jpg
파일:external/fbcdn-sphotos-c-a.akamaihd.net/12030289_312133622243806_6622315481046765420_o.jpg
리모델링된 원산 갈마비행장의 사진. 출처는 싱가포르 국적의 아람 판(Aram Pan)씨가 운영하는 DPRK 360 프로젝트 페이스북으로 여기서 더 다양한 사진을 볼 수 있다.

결국 2013년 상반기에 원산비행장의 리모델링 사업이 시작되었다.

북한은 평양국제비행장과 달리 원산비행장 리모델링에 대해서는 어떠한 보도도 내놓고 있지 않기 때문에 공사 진척상황은 구글어스의 위성사진을 통해 확인할 수밖에 없다. 이에 따르면 리모델링 사업은 2012년 10월~2013년 3월 사이에 착공된 것으로 보인다. 2012년 10월 18일까지도 원산비행장 주기장에 군용기들이 주기되어 있었으나, 2013년 3월 11일자 사진부터는 주기장에 군용기들이 완전히 사라지고 비행장 인근 건물들도 하나둘씩 철거되기 때문이다.

활주로 공사는 2014년 상반기부터 시작되었다. 기존에 알려진 바와 같이 활주로는 16/34 3,500m급으로 확충되나, 터미널 건설은 당초 계획보다 대폭 축소되어 약 9,100㎡의 직사각형 건물이 되었다. 이는 청주공항 국내선청사보다 조금 큰 정도이며 평양국제비행장 제2신청사의 80% 정도.... 이처럼 계획이 축소된 것은 자금문제와 함께 밑에서 다룰 이전계획이 크게 영향을 끼쳤을 것으로 보인다.

2015년 9월 새로운 여객 터미널이 완공되었으며, 터미널은 출입국 심사 시설이 있으며, 탑승교도 갖추고 있다. 현재 정기편이 취항되고 있는지 대한 여부는 불명. 어쨌거나 이 공항이 완공되어 영업에 들어가면 북한 역사상 최초로 명실상부한 지방 국제공항이 탄생하게 되며, 만약 외항사가 취항한다면 주로 중국발 금강산관광수요를 유치하는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지금까지 북한이 중국인 금강산 관광객을 수송하려고 시도한 방법들이라는 것이 라진에서 크루즈를 띄우거나 평양에서 그 상태 메롱인 평양원산간 고속도로를 통해 육로로 수송하는 수준이었던 것을 감안하면, 중국 주요 도시에서 직항로를 통해 원산으로 들어가는 것은 그야말로 혁명적인 변화다.[3]

풍계리 핵시험장 폐쇄 행사가 진행된 직후 김정은이 직접 이 공항을 방문하여 챙기는 것이 보도로 확인되었다. 기사내용대로라면 2019년 4월까지 부대시설과 연계 리조트의 완공을 목표로 하는 것으로 보인다. 사진에서 호텔이 활주로와 너무 가까운 것 아닌가

4. 원산공항 이전논의

상술한 바와 같이 기존 원산비행장에 대해서는 평양국제비행장의 70~80% 수준의 리모델링 공사가 진행중이다. 북한은 비록 갈마비행장을 우선 현대화하고는 있으나, 장기적으로는 이 공항을 인근지역으로 옮기려는 구상을 밝히고 있다. 이는 우선 원산비행장이 시내, 특히 손꼽히는 관광지구 중 하나인 명사십리해수욕장 바로 옆에 붙어있어 시가지 및 관광지 개발에 애로사항이 꽃피고일제 개객끼 해봐![4] 더불어 금강산까지는 여전히 90km나 떨어져 있어 접근성 문제가 대두될 수 있다는 판단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5] 공항이 이전되면 명사십리를 포함한 갈마반도는 호텔, 리조트 등을 유치하여 관광지로 개발된다.

5. 통일 이후 활용 방안

통일이 된다면 금강산 관광객들이 많이 이 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보인다. 서울-원산간 고속도로하고 경원고속철도가 지어지면 대구국제공항[6]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은 물론 저가항공사들도 많이 취항할 것으로 보인다. 통일 한국에서의 원산은 동해를 통한 물류의 중심지가 될 것이기 때문에 이곳도 역시 수요가 있을 예정이다. 예상되는 국내선으로는 서울(김포)- 원산[7], 김해-원산[8] , 무안- 원산, 대구-원산 , 제주- 원산 이 있으며 국제선으로는 원산-베이징/선양/상하이, 원산- 도쿄/오사카/후쿠오카 가 취항할 것으로 보이며 전세기를 통한 국제선 운항도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9].


[1] HL8060(A321-231). 기록[2] 남한 기자들 제외[3] 이전 항목에 혐북성향의 위키러가 취소선으로 여기저기 반달을 해놓았는데 일단 개항해놓으면 신기해서라도 초반 수요는 있다. 이른바 Bandwagon effect. 물론 초반러시 이후에 볼거리나 연계관광상품이 시원찮으면 다시 파리날리겠지만... 사실 중국 관광객이 "저동네는 만날 문을 닫아걸어놓고 있는데 대체 뭐하는 곳인가"싶어서 평양이나 판문점 같은 곳을 관광하는 경우가 의외로 있다. 그리고 원산은 김정은의 고향인데다 집권 치적을 내세우고 싶어하는 곳이다. 그렇기 때문에 만약 화물선을 개조한 크루즈 따윌 띄웠다가는 고사총밥이 될지도 모른다(!)[4] 원산시는 항구도시지만 주변이 산으로 둘러싸여 있어? 개발부지가 넉넉한 편이 아니다. 항구 일대는 이미 빽빽하게 들어찼고 송도원-덕원역 인근이나 갈마반도 인근까지 나가야 평지가 있는데 이 중 갈마반도를 시가지 개발 민폐 甲인 공항이 떡하니 가로막고 있으니 도시개발이라는 측면에서는 반드시 교외로 이전시켜야 할 물건이다.[5] 양양공항에서 설악산이 30km, 무안공항에서 광주까지가 50km인 것을 생각하면....[6] 대구공항도 KTX 개통 이후 이용객이 크게 줄어들었다[7] 다만 이 쪽은 북한 구간의 경원선 개량이 끝나 고속운행이 가능해진다면 가능성이 낮아보인다.[8] 코리아익스프레스에어김해 - 양양노선을 운항하고 있듯이 동해선 철도나 도로가 재정비될 때까지 수요가 있어보인다[9] 특히 북미노선은 시애틀이나 밴쿠버행등이 유력할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