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모에 미러 (일반/어두운 화면)
최근 수정 시각 : 2020-01-30 16:13:51

김일성경기장


{{{#!wiki style="margin: -5px -10px; padding: 5px 10px; background-image: linear-gradient(to right, #024FA2 17%, #FFFFFF 17%, #FFFFFF 19%, #ED1C27 19%, #ED1C27 81%, #FFFFFF 81%, #FFFFFF 83%, #024FA2 83%, #024FA2)"
{{{#!wiki style="margin: 0 -10px; color:#FFFFFF"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color:#1D1D1D; margin: -6px -1px"
체육시설 김일성경기장 · 류경정주영체육관 · 릉라도5월1일경기장 · 마식령 스키장 · 빙상관 · 서산축구경기장 · 양각도축구경기장 · 태권도전당 · 평양보링관 · 평양체육관 · 미림 승마구락부
식사 · 숙박시설 신흥관 · 옥류관 · 류경 호텔 · 고려호텔 · 양각도국제호텔 · 평양호텔 · 서산호텔 · 해당화관 · 목란관 · 대동강 수산물 식당
유희시설 문수 물놀이장 · 릉라인민유원지 · 조선중앙동물원 · 만경대 유희장 · 대성산 유희장 · 개선청년공원 · 창광원
의료시설 평양의과대학 · 평양산원
정치시설 만수대 의사당
남북한 공동사용시설 남북공동연락사무소 · 이산가족면회소
군사시설 상원동 미사일 기지 · 판문점 · 조선인민군 판문점대표부
도로고속도로 · 대동강의 교량 · 압록강의 교량 · 두만강의 교량 · 려명거리 · 미래과학자거리
철도 북한의 철도 환경 · 철도 노선 정보/북한 · 평양 지하철 · 평양 궤도전차 ·평양 무궤도전차
항구 서해갑문 · 남포항 · 원산항 · 청진항 · 해주항 · 흥남항 · 라선항
공항 평양순안국제공항 · 원산국제공항 · 청진공항 · 삼지연공항· 해주공항· 선덕비행장 · 의주비행장 · 과일공항· 방현공항· 미림공항· 리원비행장· 태천공항·강동비행장·강다리비행장·곡산비행장·현리비행장·온천비행장·장진공항·북창공항·순천공항·황수원비행장·묘향산비행장
기념물 평양 개선문 · 주체사상탑 · 보천보전투승리기념탑 · 당창건기념탑 · 북관대첩비 · 영생탑 · 천리마동상 · 해방탑 · 조국통일3대헌장기념탑 · 조국해방전쟁승리기념탑
추모시설 금수산태양궁전 · 대성산혁명렬사릉 · 애국렬사릉 · 조국해방전쟁 참전렬사묘
유적지 개성역사유적지구(개성 성균관 · 선죽교 · 만월대) · 고려왕릉 · 평양·남포 고구려 고분군(동명왕릉) · 정일봉 · 단군릉 · 보통문 · 대동문 · 현무문 · 전금문 · 칠성문 · 최승대 · 모란봉 · 총석정 · 백상루 · 박연폭포 · 부벽루 · 광법사 · 안학궁 · 영변행궁 · 을밀대 · 대성산성 · 평양성 · 함흥본궁
산업체 대동강텔레비전수상기공장 · 아동식료품공장 · 순천구두공장 · 승리자동차연합기업소 · 김종태전기기관차연합기업소 · 흥남비료연합기업소 · 남흥청년화학연합기업소 · 승리화학연합기업소 · 2.8비날론련합기업소 · 김책수산사업소 · 김책제철연합기업소 · 황해제철연합기업소 · 운곡목장 · 세포등판 · 수풍발전소 · 희천발전소 · 단천발전소 · 서두수발전소 · 금강산댐 · 평화자동차
교육시설 김일성종합대학 · 김일성군사종합대학 · 김책공업종합대학 · 평성리과대학 · 김정일정치군사대학 · 금성정치대학 · 대외관계대학 · 인민대학습당 · 평양과학기술대학 · 평양외국어대학 · 김원균명칭 음악종합대학 · 고려성균관 · 김책수산사업소유치원 · 자강도 강계시 동문유치원 · 중앙외국어학원 · 천리마련합제강기업소유치원 · 평양정오1유치원 · 평양관광대학 · 미림군사대학 · 강건종합군관학교(육군 보병) · 김철주포병종합군관학교(육군 포병) · 류경수군관학교(육군 기갑) · 김정숙해군대학 · 김책항공군대학
박물관 과학기술전당 · 3대혁명전시관 · 당창건기념관 · 조국해방전쟁승리기념관 · 조선민속박물관 · 조선미술박물관 · 조선중앙력사박물관 · 조선혁명박물관 · 청진력사박물관 · 사리원력사박물관 · 해주력사박물관 · 고려박물관 · 조선인민군 무장장비관
종교시설 장충성당 · 정백사원 · 봉수교회 · 칠골교회 · 정릉사 · 금강사
}}}}}}}}}}}} ||

파일:external/blog.donga.com/kis3.jpg
김일성 경기장
개장일 1926년 9월 24일
소재지 북한 평양직할시 모란봉구역 개선동
홈구단 평양시 체육단
기관차 체육단
북한 축구 국가대표팀[1]
경기장형태 종합운동장
수용규모 약 50,000명[2]
표면 인조잔디
대지면적 20,300㎡
건축면적 연면적 : 146,000㎡
형태 타원형


1. 개요2. 시설3. 원정팀의 지옥
3.1. 기록
4. 여담

1. 개요

북한 평양직할시 모란봉구역 개선동에 있는 야외 종합운동장. 릉라도5월1일경기장과 함께 평양의 대표적인 운동장 중 하나이다.

2. 시설

일제강점기때 1926년 평양부청 주도로 건설되었으며 처음에는 기림리 공설 운동장으로 불렸다. 광복이전에는 야구장으로 쓰였으며 1945년 김일성이 평양에서 처음 연설을 한 곳이다. 해방 후 시설을 정리해 평양 공설 운동장으로 개칭됐고 1969년 증축하면서 모란봉 경기장으로 다시 한번 이름이 바뀌었다. 이후에도 관람석 증축과 리모델링등 크고 작은 공사를 거듭해가며 규모를 확대해 갔다. 1982년 다시 한번 크게 개축하여 현재의 '김일성 경기장'으로 명칭을 변경했다.

최근까지 노후된 시설이 이 경기장을 방문하는 외국 원정팀들의 불만거리가 됐고, 국제축구연맹 FIFA의 요청으로 2016년 여자축구 아시안컵 예선 개최를 위해 현대화 공사를 실시하여 경기장 내외의 대부분의 시설을 현대화했다. 2017년 대한민국 여자축구대표팀과 직접 이 경기장을 방문했던 윤덕여 감독은 '인조 잔디를 새로 깔아서 아주 상태가 좋다.'라고 평한 적이 있다.

경기장 내에는 종합운동장인만큼 육상트랙이 있고 분리할 수 있는 조립식 의자를 배치해두고 있다. 일반 관람석 뒤에는 집단체조를 위한 배경대가 설치되어 있으며 1992년에 10만여 명이 출연하는 대규모 집단체조행사가 진행되기도 하였다. 부속시설로 TV 송신시설, 동시통역실, 빙상관 등이 있다. 근처에 평양 개선문이 있다.

3. 원정팀의 지옥

볼리비아의 에스타디오 에르난도 실레스[3]보단 낫지만 이 경기장도 난공불락으로 악명이 높다.

외국인의 왕래가 드물고 북한 주민들의 열성적인 응원 덕분에 북한 축구 국가대표팀의 홈경기 성적이 매우 좋다. #

이 김일성경기장이 원정팀의 지옥인 또다른 이유는 바로 경기장 자체에 있다. 이 경기장은 인조잔디 구장인데 천연잔디 구장에 익숙해 있는 원정팀 선수들에겐 생소하기 짝이 없다. 천연잔디 구장과 인조잔디 구장은 그라운드를 밟을 때 느낌부터가 다르다. 축구선수들이 흔히 하는 무릎 드리프트 골 셀레브레이션도 천연잔디 구장에서는 큰 문제가 없지만 인조잔디 구장에서 했다간 무릎 다 까지는 건 물론이고 화상까지 입을 수도 있다. 물론 북한에도 천연잔디 구장이 없는 것은 아니다. 양각도축구경기장은 천연잔디 구장인데 굳이 인조잔디 구장인 김일성경기장에서 경기를 잡는 이유는 역시 홈 어드밴티지를 극대화하기 위함이다.

3.1. 기록

4. 여담

2018년 문재인 대통령이 2030년[7] 혹은 2034년 월드컵 개최를 남.북.중.일 4개국 공동개최를 제안했는데 만약 개최에 성공한다면 유력한 개최지 후보로 보인다. 하지만 FIFA의 방침상 월드컵 개최를 위해선 인조잔디를 천연잔디로 교체할 필요가 있다.

사족으로, 저 경기장 외에도 특정 인물의 이름을 경기장에 붙인 경우는 꽤 있다. 유럽에도 레알 마드리드 홈구장인 에스타디오 산티아고 베르나베우는 옛날 팀 회장의 이름을 딴 것이고,이 외에도 요한 크루이프 아레나(네덜란드), 페렌츠 푸스카스 스타디움(헝가리)등이 있고 아프리카에도 각각 전직 대통령들의 이름을 딴 카메룬의 아마두 아히죠 스타디움, 남아공의 넬슨 만델라 베이가 존재한다. 브라질도 예외는 아니어서 마네 가린샤라는 경기장이 과거 존재했고, 한국에도 이순신종합운동장(아산 무궁화), 유관순체육관(배구, 천안 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 박정희체육관(배구, 전 구미 KB손해보험 스타즈)이 존재한다.[8]
[1] 한국으로 치면 서울월드컵경기장 혹은 잠실종합운동장과 같은 이미지라고 할 수 있다.즉 북한 축구의 성지이자 메인 홈구장.[2] 과거 기록과 통일부에선 10만명규모라는 기록이 있으나 최근 북한 매체와 언론의 보도에 의하면 4~5만명 규모로 추정된다.[3] 원정 팀 선수들의 생명에 위협을 주고 있다.[4] 대한민국의 국기를 게양하고 애국가를 틀어야하는 점이 북한의 체제 특성상 힘들었기 때문에[5] 2019년 카타르 월드컵 예선에서 대한민국과 북한이 같은 조가 됐고, 북한이 AFC에 정상적으로 이 곳에서 홈경기를 주최하겠다는 공문을 보내면서 국제 대회에선 처음으로 10월 15일 17시 30분에 이 곳에서 남북전이 개최되었다.[6] 북한대표팀이 주민들에게 패배하는 모습을 보기 싫었던 것이다.[7] 2030 같은 경우에는 센테나리오(100주년) 기념해서 우루과이에서 열릴 가능성이 굉장히 높다. 마침 남미의 차례이기도 하고. 2034년 같은 경우에는 아프리카의 차례이며 이론적으로는 2038년에야 아시아 월드컵이 가능하다.[8] 경남 양산에도 강민호 야구장이 있지만 아마추어 구장이고 강민호 본인이 직접 기부하여 시공사 측에서 이를 기리기 위해 이름을 붙인 것이라 뜻이 조금 다르다. 이 외에도 2015년까지 삼성 라이온즈의 홈구장으로 사용된 이승엽 야구장 역시 아마추어 구장으로 사용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