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모에 미러 (일반/어두운 화면)
최근 수정 시각 : 2019-10-16 16:10:20

동방견문록

1. 마르코 폴로의 책
1.1. 소개1.2. 마르코 폴로의 여행이 진짜였는가?1.3. 동방견문록은 진짜 과장이 심한가?1.4. 이것을 모티브로 한 작품
2. 동방 프로젝트의 동인 음반

1. 마르코 폴로의 책

Livres des merveilles du monde
東方見聞錄

1.1. 소개

실제로 동방견문록을 집필한 사람은 마르코 폴로 본인이 아니다. 마르코 폴로가 제노바와 베네치아의 해전에서 제노바의 포로가 되어 감옥에 있었을 때 같이 감옥에 있던 죄수가 마르코 폴로의 이야기를 글로 기록했다고 한다. 이 책을 쓴 동료 죄수는 루스티켈로 다 피사(Rustichello da Pisa)라는 소설가였다는 것이 정설이다.

일종의 여행담으로써 유럽인들에게 아시아에 대한 정보를 소개해 대항해시대를 열게 된 원인 중의 하나로 꼽히며, 동방견문록이라 알려져 있지만 이는 일본에서 알려진 이름을 우리나라에서 사용한 것뿐으로, 원제목은 세계의 서술(Divisament dou monde)이라는 이름이다. 서양에서는 마르코 폴로의 여행기, 중국에서는 마르코 폴로의 행기 또는 마르코 폴로의 유기라고도 하며, 마르코 폴로의 별명이 백만(Milione)이라 이탈리아에서는 백만의 책이라 부르기도 한다.

처음에는 마르코 폴로의 아버지인 니콜로, 숙부인 마페오가 동쪽으로 여행했다가 서쪽으로 돌아온 후에 마르코 폴로도 이를 따라 여행갔다가 다시 돌아온 것에 대해 서술하고 있으며, 이후에는 이 책이 아시아에 대한 정보를 서술하고 있는 만큼 서아시아, 중앙아시아, 원나라의 수도, 중국의 북부와 서남부, 중국의 동남부, 인도양, 대초원 등을 기술하고 있다.

1.2. 마르코 폴로의 여행이 진짜였는가?

황금의 나라라고 불리는 지팡구 등 신뢰성이 떨어지는 카더라 통신이 상당 부분을 차지하고 있기에 실제로 마르코 폴로가 중국까지 진짜로 왔다갔는지 의혹이 제기된다. 이는 이미 1995년 영국의 중국 역사 전문가인 프랜시스 우드가 지적한 바 있다. 하지만 확인된 증거들에 따르면 그가 중국에 실제로 다녀온 것은 맞는 듯하다.

당시의 인식 수준을 감안한다면, 현대에 보나마나한 거짓으로 치부될 수 있는 것을 당시에는 진실로 믿었을 가능성도 없지 않다. 마르코 폴로의 별명이 백만인 이유는 자신이 경험한 거대한 제국을 묘사하면서 "백만"이라는 수사를 자주 사용하였기 때문인데, 이는 당시 마르코 폴로의 인식적 한계를 보여주는 것일 뿐 그가 거짓말을 하는 것이라고 단정하기는 어렵다. 동방견문록에 등장하는 다양한 설화는 최소한 당시에는 사실로 믿어졌고, 따라서 당시의 기준에서 동방견문록은 사실을 기록한 여행기로 보아야 하며, 해당 기록으로 말미암아 동방견문록의 진실성이 훼손되지는 않는다.

1.3. 동방견문록은 진짜 과장이 심한가?

그렇기도 하고 아니기도 하다. 학술적 입장에서 보자면 역사 직접 참고자료로서는 도무지 신뢰할 수 없는 판타지소설이나 여행팬픽('OO의 XX여행'류)에 불과하지만, 일반인의 서술이라는 입장에서 보면 상당히 절제되어 있어 나름 객관적인 진술이다. 동방견문록이 학술용으로 기록된 정사도 아닐 뿐더러, 자신의 경험을 과장하려는 인간의 심리특성상, 오히려 그런 욕구를 억제하고 상당히 객관적으로 서술한 것으로 볼 수도 있다.

유럽의 어느 평범한 보부상의 아들이었던 소년이 며칠을 달려도 끝이 보이지 않고, 당시 유럽으로선 상상하기 힘든 엄청난 신기술과 사치품, 희귀동물이 넘쳐흐르던 동방의 대륙을, 그것도 칸의 위세가 절정에 달하던 시기에 귀족사회에서 견문하였으니, 어느 정도의 과장이 아니 들어갈 수가 없겠다. 아메리고 베스푸치의 사례와 같이[1] 동방견문록을 실제로 적은 작가가 창작을 해서 넣은 부분도 상당하다고 여겨진다.

1.4. 이것을 모티브로 한 작품

2. 동방 프로젝트의 동인 음반

동방견문록 vol.2


[1] 아메리고 베스푸치가 쓴 회사의 경비 사용내역 및 보고서가 회사 밖으로 빠져나가 내용이 변형되었고, 대히트를 기록하지만 당시엔 출판 저작권에 대한 개념이 없던 시대였다. 이 사람의 이름은 아메리카 대륙의 이름이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