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모에 미러 (일반/어두운 화면)
최근 수정 시각 : 2023-01-20 13:30:36

블루 문


파일:나무위키+유도.png  
블루문은(는) 여기로 연결됩니다.
맨체스터 시티 FC의 별칭에 대한 내용은 맨체스터 시티 FC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파일:external/mystic-investigations.w4lizsrnr.netdna-cdn.com/Blue-Moon-Woodland-Springs-Colorado.jpg

1. 한 달에 보름달이 두 번 뜨는 현상
1.1. 진짜로 푸른색을 띠는 달 (청월)
2. 노래/음악3. 칵테일의 한 종류
3.1. 개요3.2. 레시피
4. 맥주 브랜드5. 패미콤 워즈의 등장세력
5.1. 소속장군 (CO)
6. 에스토니아의 게임 제작사

1. 한 달에 보름달이 두 번 뜨는 현상

태양계 천문학·행성과학
Solar System Astronomy · Planetary Science
{{{#!wiki style="margin: 0 -10px -5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11px"
<colbgcolor=DarkOrange><colcolor=#fff> 태양계
태양 ☀️ 햇빛 · 태양상수 · 흑점(밥콕 모형) · 백반 · 프로미넌스 · 플레어 · 코로나 · 태양풍 · 태양권
지구 🌍 지구 구형론(지구타원체) · 우주 방사선 · 지구자기장(자북 · 다이나모 이론 · 오로라 · 밴앨런대 · 델린저 현상 · 지구자기역전 · 지자기 폭풍)
🌙 달빛 · Earthrise · 만지구 · 지구조 · 슈퍼문 · #s-1 · 조석(평형조석론 · 균형조석론) · 달의 바다 · 달의 남극 · 달의 뒷면 · 월석
월식(블러드문 · 슈퍼 블루 블러드문) · 일식(금환일식) · 사로스 주기
소행성체 소행성(근지구천체 · 토리노 척도 · 트로이군) · 왜행성(플루토이드) · 혜성(크로이츠 혜성군)
유성 정점 시율 · 유성우 · 화구 · 운석(크레이터 · 천체 충돌)
우주 탐사 심우주 · 우주선(유인우주선 · 탐사선 · 인공위성) · 지구 저궤도 · 정지궤도 · 호만전이궤도 · 스윙바이 · 오베르트 효과 · 솔라 세일
관련 가설 혹은 음모론 지구 평면설 · 지구공동설 · 티티우스-보데 법칙 · 제9행성(벌컨 · 티케 · 니비루) · 네메시스 가설
행성과학
기본 개념 행성(행성계) · 이중행성 · 외계 행성 · 지구형 행성(슈퍼지구 · 바다 행성 · 유사 지구 · 무핵 행성) · 목성형 행성 · 위성(규칙 위성 · 준위성 · 외계 위성) · 반사율 · 계절 · 행성정렬 · 극점
우주생물학 골디락스 존 · 외계인 · 드레이크 방정식 · 우주 문명의 척도(카르다쇼프 척도) · 인류 원리 · 페르미 역설 · SETI 프로젝트 · 골든 레코드 · 아레시보 메시지(작성법) · 어둠의 숲 가설 · 대여과기 가설
틀:천문학 · 틀:항성 및 은하천문학 · 천문학 관련 정보
}}}}}}}}} ||

Blue Moon

달빛의 색과 관계없이 보름달이 한 달에 2번 뜨는 현상을 일컬으며, 여기서 두 번째로 뜨는 달을 블루 문이라고 한다. 주기는 윤달과 같이 약 2~3년마다 한 번씩 일어난다. 블루문은 윤달과 깊은 관련이 있다. 자세한 정보는 윤달 문서를 참조.

원래 블루문은 춘분, 하지, 추분, 동지 사이에 보름달이 4번 뜨면 그 계절의 3번째 뜨는 달을 블루문이라고 했다. 즉, 보통 보름달은 1년의 각 달마다 뜨기 때문에 총 12번 뜨는 것이다. 하지만 윤달과 마찬가지로 19년 7번, 5년 2번 비율[1]로 1년의 13번의 보름달이 뜬다.

2021년 8월 22일에 진짜 뜻의 블루문이 뜨는데, 이것으로 예를 들어보면, 2020년 12월 21일이 동지인데, 이를 기준[2]으로 보름달을 세면 총 13번이 나온다.

그리고 그 중 동지에서 춘분 사이는 총 3번의 보름달이, 춘분에서 하지 사이는 총 3번의 보름달이, 하지에서 추분 사이는 총 4번의 보름달이, 추분에서 동지 사이는 총 3번의 보름달이 뜬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각 계절에서 보름달을 셀 때, 그 계절의 첫 절기를 포함하고 마지막 절기는 포함하지 않는다. 쉽게 말해, 2020년 12월 21일 동지 포함해서 2021년 3월 19일 춘분 전날[3]까지가 한 계절인 것이다. 그리고 다시 2021년 3월 20일 춘분부터 하지 전날인 6월 20일까지의 보름달을 세면 된다.[4]
이 네 계절 중 하지에서 추분 사이에 뜨는 4번의 보름달 중 3번째 보름달인 8월 22일을 블루문이라고 하는 것이 진짜 블루문이다.

2010년 11월 21일
2013년 8월 21일
2016년 5월 22일
2019년 5월 19일
위의 날짜 전부 한국 기준으로 원래 뜻의 블루문이라 칭하는 한 계절의 4개의 보름달 중 3번째 보름달이다.[5]

요즘에 많이 쓰이는 정의인 한 달에 보름달이 두 번 뜰 때, 두 번째 뜨는 달은 1946년 3월호에 실린 Sky & Telescope의 기사의 "Once in a Blue Moon"를 쓴 아마추어 천문학자 James Hugh Pruett가 전통적인 본 뜻의 정의를 잘못 해석하여, 계절적 연계가 없는 단일한 태양력 달력의 두 번째 보름달이라는 현대의 구어적 오해를 불러일으켰다. 이 잘못된 정의를 널리 쓰게 된 것은 1980년 1월 31일 인기 라디오 프로그램인 StarDate에서 1986년 Trivial Pursuit 게임에서 그것이 사용된 이후였다. 링크

블루문이라는 명칭은 서양에서 사용하는 표현이다. 동양에서는 보름달이 풍요의 상징으로 여겨지며 보름달이 뜨는 시기에는 각종 기념일이나 전통 풍속이 있던 반면에 서양에서는 보름달이 불운을 가져온다고 믿어 좋지 않은 존재로 인식하고 있었다. 때문에 한 달에 보름달이 2번이나 뜨는 불길한 현상을 블루문이라고 칭하게 되었다. 이 어원은 ‘blue’와 비슷한 옛날 단어인 'belewe‘에는 배신하다(betray)라는 뜻이 있는데, 두 번째 보름달을 ’배신자의 달‘이라고 칭한 것이 블루문의 어원으로 가장 유력한 가설이다.[6]

약 150년 만에 일어나는 슈퍼 블루 블러드문이 존재한다. 슈퍼문 + 블루 문 + 블러드문(개기월식). 2018년 1월 31일에 블루문[7], 슈퍼문까지 합쳐진 희귀한 달이 떠 일반인뿐만 아니라 전문가들까지 전부 들떴다. 링크 원래 의미의 블루문은 2019년 5월 18일에 일어났다.

2020년 10월 31일 할로윈에는 블루문+미니문이 떴다. 시각은 오후 11시.

1.1. 진짜로 푸른색을 띠는 달 (청월)

靑月
Blue Moon

다크 판타지 계열의 작품에서는 아주 밝은 청회색으로 빛나는 달이 신비롭게 보이기 때문인지 요기를 품고있어 이 달의 주술이나 저주에 걸린 사람들은 흔히 늑대인간이나 곰인간이라고 불리는 라이칸스로프로 변이시키는 힘을 지니고 있다.

또한 실제로 두 번째로 뜨는 보름달이 첫 번째로 뜨는 달보다 더 푸른색을 띠거나 하지는 않으므로, 위의 블루문의 색깔과는 무관한 명칭이다. 실제로 달이 푸른빛을 띠려면 대기 중의 연기나 먼지의 농도가 짙어지는 경우 붉은빛이 산란되어 그렇게 보일 수 있다. 이 경우 보름달이 아니더라도 달이 푸르게 보일 수 있으며, 1950년과 1951년 스웨덴과 캐나다에 산불이 났을 때, 1883년 인도네시아의 크라카타우(krakatau) 화산이 분화했을 때 블루문이 관측되었다고 한다.

2. 노래/음악

2.1. 로렌츠 하트의 곡 Blue Moon


폴아웃: 뉴 베가스에서 사운드 트랙으로 사용된 프랭크 시나트라의 버전
Blue moon
You saw me standing alone
Without a dream in my heart
Without a love of my own

Blue moon
You knew just what I was there for
You heard me saying a prayer for
Someone I really could care for

And then there suddenly appeared before me
The only one my arms will ever hold
I heard somebody whisper please adore me
And when I looked to the moon it turned to gold

Blue moon
Now I'm no longer alone
Without a dream in my heart
Without a love of my own
1934년 로렌츠 하트(Lorenz Hart)가 작사하고 리처드 로저스(Richard Rodgers)가 작곡한 스탠다드 의 명곡. 처음엔 영화 삽입곡로 작곡되었다가 이후 카니 보스웰(Connie Boswell)에 의해 노래로 구체화된다. 이후 셀 수도 없을만큼 여러 가수들에 의해 리메이크되었다. 영국의 프로 축구팀 맨체스터 시티 FC에서 응원가로도 사용 중. 나무위키에 문서가 작성된 인물/밴드만 나열하자면 이렇다.

2.2. Blue Moon(더 마셀스)

2.3. BLUE MOON(효린과 창모)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BLUE MOON(효린과 창모)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2.4. Blue Moon(몬스타엑스)

2.5. blue moon(BEMANI 시리즈)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blue moon(BEMANI 시리즈)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2.6. 비투비의 곡

Blue Moon (Cinema Ver.)

2.7. 씨야, 블랙펄, 다비치의 노래

2008년 5월 29일에 발매되었다.

2.8. BLUE MOON(8 beat story)

2.9. 오투잼 시리즈의 수록곡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Blue Moon(팝스테이지)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2.10. 미즈키 나나의 노래

3. 칵테일의 한 종류

파일:IMG_0049.jpg

3.1. 개요

베이스로, 칵테일 애비에이션의 파생 형 중 하나라고 알려져 있지만 실제적인 연관성은 없다. 특징을 꼽자면 이 칵테일만의 은은하고 멋진 색깔.

여담으로, 바에서 혼자서 술을 마시고 있는 여성에게 작업을 걸다가 여성이 이 칵테일을 주문하면 물러서야 한다는 암묵적 룰이 있다. 블루 문이라는 단어가 불가능한 것, 혹은 불가능한 상황이라는 의미이기에, 단어의 뜻에서 유래된 듯 하다.

3.2. 레시피

블루 문 칵테일에 필요한 재료는 다음과 같다.
* - 2oz (60ml)
* 크렘 드 바이올렛 - 1oz (30ml)
* 레몬 주스 - 1/4oz (7.5ml)
* 물 - 1/2oz (15ml)||

위의 재료들을 모두 쉐이킹한 다음, 마티니 글라스에 따라준다. 이후 체리로 가니쉬해주면 완성.

4. 맥주 브랜드

파일:BlueMoon.jpg

밀러쿠어스 산하 Blue Moon Brewing Co.에서 제조하는 벨기에식 밀맥주. 고수(코리앤더)와 오렌지 껍질이 첨가되어 특유의 향이 특징이다.

코로나라임 웻지가 곁들여나오듯 둥글게 썬 오렌지를 곁들여 내는 방법을 고수하고 있다. 때문에 캔이나 병 버전은 오렌지를 같이 판매하는 가게에서만 취급이 가능하도록 하는 철칙을 고수하고 있다.

5. 패미콤 워즈의 등장세력

국가 테마곡
모티브는 러시아및 동구권 국가.

이름은 파란색이니 블루문이라는 안이한 명칭.

과거 작품에서는 미군+자위대가 모티브인 레드 스타 (북미명칭:오렌지 스타)와 적대관계로서 몇번이나 레드 스타를 침공했으나, 다 캐발리고 현재는 평화조약을 유지하고 있으며, 악의 세력인 블랙홀 군이 등장하자 레드 스타와 동맹을 이루고 있다. (마치 외계인이나 나치가 지구를 공격하자 소련과 미국이 힘을 합친다 같은 느낌이다.)

5.1. 소속장군 (CO)

5.1.1. 호이프 (올라프)

파일:external/warsworldnews.com/olafawds.png
[10]
테마곡
블루문의 총사령관격인 인물. 아마도 과거 레드 스타에게 꽤나 털려서 레드 스타의 료등의 CO들에겐 썩 좋은 감정을 품고 있지는 않지만 지금은 잊은 모양. 사실 그게 어드밴스 워즈1의 튜토리얼의 스토리다보니 굉장히 오래된 이야기긴 하지만(...) 일종의 남자 츤데레라고 할 수 있다. 차갑고 매정한듯 하지만 따뜻한 구석이 있는 인물[11] 차도남 느긋하고 여유로운 성격의 빌리의 모습을 못마땅하게 여겨 자주 구박한다. 하지만 그럼에도 빌리는 크게 불만을 가지지 않는데, 그 이유는 빌리가 지금의 위치에 앉게 된 데에는 그의 공이 너무나 컸기 때문이며, 호이프도 빌리의 지휘관으로서의 자질까지 문제삼는 것은 결코 아니다. 당장에 태그 상성만 봐도 시너지 나오는 지휘관이 빌리밖에 없다. 눈송이를 좋아하고, 비구름을 싫어한다.

특성:기본적으로 모든 유닛의 성능이 료처럼 노말하나, 러시아적인 이미지답게 눈이 오면 공격력이 강해지고 눈 올 때의 날씨 페널티를 받지 않는다. 단 비가 올 경우 날씨 패널티와 더불어 공격력이 약해지는 추가 패널티가 존재한다.(DS에서는 삭제)

근데 문제는 날씨는 지휘관의 특능이 아니면 바뀌질 않는다는게 문제. 아이스 브레이커는 필수 어빌리티고, 다음이 스타 파워같이 게이지를 올려주는 어빌리티를 찍자..그나마 DS에서는 날씨의 변수가 있는 맵도 있는 편이라 하드모드 캠페인에서 약간 유용하게 써먹을 수는 있다.

특능:
1단계:'Blizzard'. 게이지 3 필요.
1턴간 날씨를 눈으로 바꾼다.적군은 이동력 페널티를 받고 아군은 화력 어드밴티지를 얻게 된다. 의외의 장점으로, 눈이 오는 상황에서는 공중 유닛도 이동력 페널티를 받아, 본래 이동력의 절반 밖에 움직이지 못한다. 이 정도 되면 헬기는 사실상 발을 묶는 거나 마찬가지.
2단계:'Winter Fury' 게이지 7 필요.
1턴간 날씨를 눈으로 바꾸는 것과 동시에 적 전체의 hp를 -2씩 깎는다. (단, 파괴는 시키지 못한다.)

기본적으로 특성은 없는것이나 마찬가지므로 특능에 의존해서 싸워야 하는데, 딱히 료보다 좋다고 하기는 힘들다. 더군다나 같은 데미지에 아군의 체력까지 같이 회복시키는 호크보다도 못하다. 특히 이동력 패널티는 자신과 태그를 맺고 있는 아군에게도 적용되므로 애매한 사항. 뭐, 한턴간 상대 이동을 봉쇄하고 파워 게이지가 그리 긴 편은 아니란 건 상당한 이점이긴 하다.

그렇지만 역시 쓴다면 강력한 직접데미지 계열의 2단계를 노리자.

DS1에서는 눈의 효과가 이동력 급감에서 연료 소모 2배로 바뀌었지만, 날씨변화가 1턴 늘어나 화력 어드밴티지도 1턴 늘어났으며,호우 패널티가 삭제되 쓸만한 사령관이 되었다. 특히 그린 어스의 드레이크와 조합했을 때 적 전체 4대미지에 더해 쓰나미의 연료 반토막+눈의 연료 소모 2배의 정신나간 시너지를 선사해줄 수 있다.

Tag시 상성은:
빌리(그릿) - 레벨 1(115%) (Snow Patrol)
이완(콜린) - 105%
캣(래쉬) - 80%

5.1.2. 빌리 (그릿)

파일:external/warsworldnews.com/gritawds.png
테마곡
카우보이풍의 옷을 입고 있는 남자. 원래는 레드 스타에서 사관학교를 졸업하고 임관했던 인물로 맥스와는 동기이자 친구 사이지만 현재는 모종의 사유로 블루 문으로 이적한 상태.[12] 소속감에 전혀 얽매이지 않으며, 사람과의 의리와 우정을 중시하는데 AW 2에서 블랙 홀의 스네이크와의 대화에서 그 성격이 잘 드러난다. 또한 매사에 느긋하다 보니 욱하는 성격인 호이프한테는 그 모습이 마치 게으르게 보여 구박을 받기가 일쑤. 하지만 블루 문으로의 이적에 관련된 사연을 보면 알 수 있듯 그 츤데레 호이프도 지휘관으로서의 그의 능력은 최고로 여기며 결코 무시하지 않는다. 대부분의 전작 캐릭터가 그렇듯이 DS에서 이미지가 심각하게 너프먹었다. 좋아하는 것은 고양이. 싫어하는 것은 쥐.

특성: 보병계의 공방은 평균, 나머지 근접 유닛은 화력이 20% 약하다는 단점이 존재하나 모든 간접계유닛은 사거리+1에 화력이 20%(DS에서는 30%)추가라는 어마어마한 특성을 가지고 있으며, 레드 스타의 맥스와 능력치가 정반대다. 원거리 유닛의 사거리가 특능도 아니고 특성으로 무조건 1 늘어난다는건 정말 엄청난 효과다. 근접유닛에게 있어서는 항상 이동력 1증가와 대등, 아니 그 이상의 효과인 것이다. 덕분에 빌리의 운영법은 상당히 특이하다. 마치 사격을 하는것처럼 압도적인 원거리 화력으로 차근차근 정복해 나가는 것이 포인트. 다만 근접유닛의 화력이 밥값도 못할 만큼 약하므로 진격이 느린게 최대의 단점이다. [13] 그와 반대로 최대 강점은 물론 거점방어. 그래서 주로 거점방어나 차분한 진격이 요구되는 미션들이 나오며, 특히 아스카와 더불어 안개가 낀 맵에서 매우 강해 은폐지형에 숨어서 두들기기 시작하면 상대 입장에서는 어디서 날아오는지 모르는 포격 때문에 공포감을 주기에 충분하다. 일단 특성 덕분에 상대 원거리 유닛은 거의 힘을 못쓴다고 보면 된다.[14]

기본적으로는 지상유닛인 자주포와 로켓포를 중심으로 싸워나가지만, 해상유닛인 전함과 항공모함도 이 녀석이 잡으면 굉장히 강해진다. 반대로 모든 유닛이 근접유닛인 공중유닛은 사실상 써먹기 힘들다.

공중전 양상으로 갈 경우는 힘을 쓰기 어려운 지휘관. 사거리가 늘어난 대공미사일과 항공모함으로 인해 대공방어 자체는 그렇게 취약하진 않지만.... 어빌리티는 샤프 슈터/스나이퍼, 슬램 가드/슬램 실드 같은 간접 공격 강화 및 직접 공격 방어 관련으로 찍고 추가로 안개가 존재하는 맵이라면 레인저를 찍어주는 것도 좋은 선택이다. 여기에 타이어 이동의 제약을 없애주는 프레리 독과 패스파인더를 찍으면 사기급 CO가 된다.

어드밴스 워즈 2에선 A급이지만, DS로 들어오며 환경이 너무 나빠지고 대처법이 개발되어 PVP 최약체로 굴러떨어졌다. 특히 상대가 비트맨이라면 특성 때문에 빌리의 원거리 공격을 감당하면서 인해전술로 밀어붙일 수 있기에 잘못하면 방진이 깨지기 쉽고, 비트맨이나 이완이 아니더라도 보병과 바주카병을 잔뜩 뽑아서 가는 인해전술 러쉬에 약하고,[15] 원거리 유닛은 기동력이 낮고 잘 뭉쳐서 블랙봄 자폭테러에 매우 취약하기에 보병이랑 블랙봄을 잔뜩 뽑아서 갈구면 어어하다가 순식간에 밀려서 X된다. 물론 이런 전술을 쓰지 않는 컴까기 캠페인에서는 여전히 유용하다.

특능:
1단계:'Snipe Attack' 게이지 3 필요
모든 간접 공격 유닛의 공격력이 150%(DS에서는 160%)로 상승하며, 사정거리가 한 칸 더 늘어난다. 안 그래도 이미 특성으로 늘어난 사정 거리와 무시무시한 화력을 자랑하는 빌리의 원거리 유닛들에게 날개를 달아주는 능력. 웬만한 보병이나 경장갑 지상유닛은 원킬을 내버릴 수 있으며, 중형전차, 네오탱크나 전함같은 중장갑 유닛들에게도 치명타를 안겨 줄 수 있다.

2단계:'Super Snipe' 게이지 6 필요.
모든 간접 공격 유닛의 공격력 상승치는 AW 2나 DS나 동일하나 사정거리가 2칸 늘어난다. 자주포가 로켓포로 로켓포가 전함으로 변신하는 매직! 발동하면 그의 원거리 유닛들은 마치 판넬을 연상시키는 사정거리를 확보하게 되어, 이름 그대로 '저격'의 무시무시함을 맛볼 수 있다. 2단계가 발동한 순간 상대의 근접 유닛들은 물론이요, 로켓포나 전함까지 몰살해버릴 수 있으며, 제아무리 날고 기는 항공기 유닛들도 몸을 사려야 할 정도이다.

Tag시 상성은:
호이프(올라프) - 레벨 1(115%) (Snow Patrol)
빌리의 원거리 유닛으로 먼저 두들긴 후, 호이프의 직접데미지+정면공격으로 돌파하는 조합. 호이프는 맥스처럼 사거리 패널티가 없는 만큼 이 조합은 맥스와의 태그에 비하면 비교적 효율이 나은 편.
맥스 - 레벨 2(110%) (Big Country)
태그 시너지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원거리 유닛들의 형편없는 기동력과 맥스의 간접공격 패널티로 인해 엇박자가 나는 경우가 많은지라 이 태그를 발동하려면 원거리 유닛들의 사전 배치가 완료되어야 한다.
이완(콜린) - 105%
헬 볼트(폰 볼트) - 90%

5.1.3. 이완 (콜린)

파일:external/warsworldnews.com/colinawds.png
김태희 동생
테마곡
부잣집도련님이란 설정의 캐릭터. 호이프는 빠듯빠듯한 신입 취급, 빌리는 어리버리한 후배로 취급한다. 좋아하는 건 호이프와 빌리(...), 싫어하는 건 블랙 홀. 어드밴스 워즈2에선 별다른 배경이 없었으나 DS1에서 누나인 샤샤가 나왔다. 샤샤랑 태그하면 본격 물량남매 완성. 러시아적인 이미지가 강한 블루 문의 CO답지 않은 자본주의의 힘을 맛보여줄 수 있다.

특성:부잣집 도련님답게 모든 유닛의 생산가가 20% 싸지만 아쉽게도 레드 스타의 하치와는 달리 경험이 없는 신참 지휘관이라는 설정 때문에 페널티가 있어 모든 유닛의 화력이 10% 낮다. 어드밴스 워즈 2편에서 뻔질나게 사용되는 근본 캐릭인데 DS에서도 아직 경험부족이라는 게 개그 화력 감소에도 불구하고 유닛의 가성비만 따지면 하치보다 이쪽이 우위다. 끝없는 물량공세와 고급 유닛으로 압도하는것이 주된 전법. 화력이 낮아 방어력이 높은 지휘관 상대로 쓰기는 안 좋을지도 모르겠지만, 남들 보병 뽑을 때 정찰차 뽑아서 갈구고 정찰차 뽑을 때 탱크 뽑아서 갈구고 탱크 나올 때 중형~네오탱크 뽑아서 갈구면 그런 거 전혀 신경쓸 필요 없이 그냥 게임을 혼자 할 수 있다(...).
다만, 중형전차가 12800원이고 네오탱크가 18600원이므로 네오탱크를 중형전차 쓰듯이 하는 전법도 있다. [16]
DS 판에서는 화력 감소 패널티를 받지 않는 블랙 봄을 저렴한 가격으로 살 수 있고, 태그시스템덕에 가격이 비싼대신 유닛의 성능이 막강한 키쿠치요(칸베이)와 콤비를 짤 수 있어 완벽한 사기캐릭으로 등극한다. 2단계 특능 공식이 10% + (자금)/900% 로 변해 대폭 너프되긴 했지만, 값싼 유닛이 고급유닛으로 순간 변모하는 이 조합이 워낙 사기라 전혀 신경쓰이지 않는다. 이러니 태그 시에 구입은 자기에게 맡기라는 말이 나오는 것이 당연하다. 보급관에 어울리는 캐릭터. DS에서는 어빌리티로 스타 파워, 골드 러시 및 파이어 세일 같이 돈과 관련된 어빌리티가 그야말로 잘 어울린다.

특능:
1단계:'Gold Rush'(골드 러시) 게이지 2 필요.
발동 시에 보유하고 있는 자금의 50% 양만큼의 추가 군자금 획득. 특능을 쓰면 기본적인 버프(AW2는 방+10%, DS는 공방+10%)으로 적용되는 점을 생각해보면 게이지 2짜리라 1~2턴에 1번 꼴로 쓸 수 있다는 점은 상당한 메리트다. 화력감소 특성에도 불구하고 의외로 힘싸움이 되는 이유.

2단계:'Power of Money'(돈의 힘) 게이지 6 필요.
자금 보유량에 비례해서 공방증가. 대부분의 지휘관들이 보유한 2단계가 1단계의 강화판인 점과 달리 1단계와 2단계가 누나인 사샤와 더불어 완전히 다른 상당히 특이한 케이스다. 공통점이라면 둘 다 보유자금이 많을 때, 즉 점령할 수 있는 그리고 하고 있는 건물이 많을 때 가장 큰 효과를 발휘한다. 1단계가 사기라 상대적으로 쓸 일이 적지만, 2단계 특능은 그 효율이 엄청나다. 만원 정도만 있어도 기본 지휘관을 넘어서는 화력이 나오며 몇만원 정도 쌓여있으면 상성유닛의 경우 심하면 200%까지 찍는 미친 경우를 볼 수 있다.[17] 보통은 1단계를 남발해 물량공세를 펼치다가 어느 기점이 되면 2단계로 한방에 터트리는 전법이 주효하다고 볼 수 있겠다.

2단계의 데미지 공식은 - 특능으로 기본 데미지 10%업 + 1/300 * (자금)% - 이다

Tag시 상성은
사샤 - 레벨 3(130%) (Trust Funds)
보통 사샤의 1단계 능력이 워낙 뛰어난 탓에 발동할 일이 그닥 많지 않지만 굉장히 흉악한 태그 조합 중 하나. 사샤의 2단계 특능이 다름 아닌 공격할 때마다 자금이 추가로 들어오는 능력이라 다시 말해 이완의 공격력을 더욱 더 높여주는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18] 이완의 2단계 능력을 생각하면 더 이상의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호이프(올라프) - 105%
빌리(그릿) - 105%
캣(래쉬) - 90%
헬 볼트(폰 볼트) - 90%

5.1.4. 사샤

파일:external/warsworldnews.com/sashaawds.png
아름다우시다
테마곡
이완의 누나. 김태희 DS1에서 등장하는 지휘관이다. 아리따운 부잣집 아가씨라고 보면 될 것이다. 동생과 태그를 맺을 경우 진정한 물량남매가 된다. 좋아하는 것은 트러플. 싫어하는 것은 돼지 껍데기(Pork rind).

특성: 거점에서 수입이 10% 더 많다는 점이 특성. 그 사기라는 레드 스타의 하치와 실질적으로 같은 효과! 단점은 없다. 공/방이 100%밖에 안 된다는 것이 단점이다. 이 특성은 동생이랑 태그할경우 더욱 큰 효과를 발휘하는데, 일단 사샤로 돈을 쌓은 뒤 태그해서 이완으로 유닛을 생산하고 다시 사샤로 태그하면 아무런 화력 패널티 없이 최대 30%의 자금 효율을 보일 수 있다! 서포팅에 특화된 DS 최고 사기지휘관 중 하나. 어빌리티로 골드러쉬, 세일 프라이스/파이어 세일 같이 역시 돈과 관련된 어빌리티를 찍어주자.
이 탓에 친구와 함께 플레이 할 때 절대 고르면 안 되는 사기캐로 꼽히며, 북미 위키 중 하나인 Advance Wars Net에서는 '저희는 당신이 어빌리티를 찍고 사용해서 타인이 당신에게 상해를 가하는 것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이 능력을 사용하는데에는 위험을 스스로 감수하십시오' 라고 경고하는 드립을 칠 정도다. PVP에서는 좀 많이 짜증날 뿐 성능 자체는 평범한 편이지만, 캠페인에서는 하술할 이유로 인해 치트키 수준의 성능을 뽐낸다.

특능:
1단계:'Market Crash' 게이지 2 필요
적의 CO 파워 게이지를 자금 5000 마다 하나씩 깎는다. 본격 사기 능력으로, 그녀가 사기 지휘관으로 거듭나는데 큰 공헌을 한 효과. 솔직히 2단계는 별로 볼거 없고 이 첫번째 특성이 그 빛을 발한다. 1단계 특능으로 2단계 특능을 터트릴 수 있으니. 특능 쓰려는데 별이 다 터져버리면 상대의 멘탈과 당신의 인성이 같이 터질 것이다(...)
2단계:'War Bonds' 게이지 6 필요
적을 공격할 시 예상 피해량의 절반을 그에 상응하는 금액으로 환산 후 자금으로 추가하는 능력. 역시 동생 이완처럼 1단계와 2단계의 성격이 완전히 다르다. 사실 2단계 능력은 이완과의 태그에서만 그 효율을 발휘하는데, 그 이유는 동생의 2단계 능력의 핵심이 바로 자금이기 때문이다. 자세한 내용은 이완의 2단계 특능을 참조. 따라서 이완과의 태그가 아니라면 쓸모가 없는 능력이니 그 외에는 1단계나 꾸준히 써주자.

그녀가 전면에 나서서 상대 특능게이지를 줄여준다면 태그브레이크의 막강한 위협을 한층 덜게 되는 셈. 다만 이럴 경우 이쪽에서 태그 브레이크를 쓰는것 역시 포기해야 하므로 일장일단이 있다. 하지만 상대 태그 CO 중에 레이첼, 모프, 호크나 호이프 같은 직접 데미지 계열이 포함되어 있을 경우 태그 파워를 허용하면 추가타를 많이 맞아 전력 손실이 클 수 있으므로 이 때는 미리 써서 발동을 봉쇄하면 매우 유용하다. 캠페인에서 아군 CO를 2~3세트 골라서 다구리를 쳐야 하는 미션이 여럿 있는데, 물량남매를 마지막 순서로 넣어두면 우매한 블랙 홀 CO들에게 CO 파워를 쓸 기회도 주지 않고 박살낼 수 있다.

Tag시 상성은:
이완(콜린) - 레벨 3(130%) (Trust Funds)
태그를 발동하기 위해서는 사실상 사샤가 지휘봉을 잡고 있는 것이 필수인 조합인데, 이유는 이완과 사샤의 2단계 특능을 참조. 즉 이 태그 조합은 바로 사샤의 공격을 통한 자금의 확보로 뒤이어질 이완의 잠재적인 공격력을 올려준 후 동생의 차례 때 불가능한 공격을 가능한 공격으로 바꾸게 만들어 상성이고 뭐고 신경쓰지 않고 쓸어버리는 전개이기 때문이다. 다시 말해 이완이 지휘를 하고 있는 턴에서는 절대로 태그를 발동하면 안 된다!
존(제이크) - 105%
레이첼 - 105%
비트맨(하비에르) - 105%
헬 볼트(폰 볼트) - 90%

6. 에스토니아의 게임 제작사

파일:상세 내용 아이콘.svg   자세한 내용은 스카이로드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1] 약 2~3년. 약 2.716년, 즉 2년 8개월 18일[2] 동지부터 시작해서 동지로 끝나야 한다. 이걸 1년으로 취급해서 계산한다. 2020년 12월 21일~2021년 12월 21일(동지 전날)까지가 1년.[3] 2021년 3월 20일이 춘분이다.[4] 기준이 되는 4개의 절기에 보름달이 뜰 수 있기에 이렇게 쳐서 계산해야 정확히 전부 맞아 떨어진다. 예를 들어, 춘분에 보름이 뜨는 날이면 동지-춘분에서는 춘분을 포함 시키지 않고, 춘분-하지에 춘분을 포함 시킨다. 그리고 춘분-하지에는 하지가 보름이든 아니든 무조건 포함 시키지 않는 것이다. 다른 계절도 마찬가지다.[5] 못 믿겠음 직접 위의 방법대로 보름달을 세보면 1년의 총 13번, 그 중 계절별로 셌을 때 4개의 보름달이 있는 계절의 3번째 보름달이 블루문이다. 여기서 계절은 동지-춘분, 춘분-하지, 하지-추분, 추분-동지로 총 4개의 계절이다.[6] 또 블루문의 이름인 파란색을 뜻하는 Blue란 단어엔 '우울한', '침울한' 이란 뜻도 있다. 가끔가다 진짜 파랗다는 의미로 쓰이는 '청월(靑月)'이라는 달마저 위의 사진처럼 대놓고 시퍼렇지 않고 아주 엷게 푸른빛을 띠는 밝은 청회색에 가까운 색이다.[7] 2018년 1월 31일의 블루문은 현재 널리 쓰이는 한 달에 2번 뜨는 보름달 중 두번째 보름달을 뜻한다. 진짜 본래의 블루문은 아니다.[8] 맨체스터 시티 FC 2011-12 시즌 홈 킷을 공개하는 영상에서 불렀다.[9] 이 버전은 폴아웃:뉴 베가스의 인트로 BGM으로 사용되었다.[10] 참고로 aw2에서 커스텀 컬러로 옷이 빨간색이고 수염이 흰색인 조합으로 바꾸면 바꾸면 영락없는 산타클로스가 된다.[11] 군인이 된 뒤 한번도 찾아가지 못했던 고향마을로 총사령관이 되어 돌아가는 내내 들뜬 모습을 보여주며,그 마을을 캣이 쑥대밭으로 만들어 놓은 것을 보고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격분한다.[12] 그의 블루 문 이적에는 좀 복잡한 사연이 있는데, 그가 태어난 고향은 본래 블루 문의 영토였지만 블랙 홀의 출현 전 레드 스타와 블루 문이 서로 앙숙이었던 시절에 레드 스타가 침공하여 점령한 곳이다. 후에 호이프가 그곳을 수복하려고 침공을 감행했을 때 그는 레드 스타의 수비군 사령관으로서 전차를 사용하지 않고 오로지 장거리 포격과 정찰차량만으로 호이프의 진격을 저지하는 데 성공하였다. 헌데 엄청난 피해를 입으며 패했는데도 불구하고 호이프는 도리어 전차도 없이 자신을 제압한 그 탁월한 능력에 감탄하여 빌리를 설득하였고, 적장인데도 자신에게 블루 문의 장군이라는 파격적인 제안과 호의를 보이는 호이프의 모습에 감동한 빌리는 결국 스스로 블루 문으로 이적하는 길을 택한 것. 그래서 호이프가 평소에 그를 구박해도 별 불만을 표하지 않으며, AW 2에서 하드모드 캠페인 클리어 후 맥스가 레드 스타로 다시 돌아오는 것이 어떠냐라는 물음에도 자신은 블루 문과 호이프에게 큰 마음의 빚을 졌다면서 거절한 이유가 바로 이 때문이다.이미 한 번 배신했는데 자신도 찔리겠지[13] 그래서 직접 공격을 감행할 시에는 상성관계가 아니라면 교전은 가급적 피해야 하기에 빌리를 운영하면 근접 유닛들은 대체로 길막이나 막타용으로 쓰게 마련이다.[14] 사거리가 똑같을 경우 유닛을 먼저 배치한 쪽이 이기는 구조지만 상대 사거리는 안 닿으면서 이쪽이 상대를 향하는 사거리가 닿게 배치하면 상대는 그냥 아무것도 못해보고 물러날지 멍청히 격파당할지를 선택해야 한다.[15] 어처구니없게도 이완(콜린)은 화력이 약해 원거리 유닛들을 보호하는 고기방패를 뚫기 어려워서 원거리 유닛에 살짝 약한 편이다. 그런데도 빌리(그릿)을 처바를 수 있다는 게 이완의 사기성을 단적으로 보여준다(...)[16] 네오탱크가 원래 중형전차보다 그렇게까지 강하진 않으므로 다른 지휘관의 중형전차나 이녀석의 네오탱크나 거기서 거기긴 하다. 믿을건 이동력 뿐...[17] 또한 치트를 사용해서 돈을 마구 불릴 경우 남은 체력이나 상성에 상관없이 모든 적을 원샷 원킬 시키는 미친 공격력을 보여준다. # 덕분에 DS의 자금 서바이벌 코스에서 하치와 더불어 고득점을 받을 수 있는 지휘관이다.[18] 뒤집어 말하면 밑의 사샤 항목에도 나와 있지만 반드시 사샤의 차례일 때 태그를 발동해야 하는 것이 사실상 필수조건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