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모에 미러 (일반/어두운 화면)
최근 수정 시각 : 2019-06-28 11:57:13

좌투좌타

좌투좌타 선수인 추신수.
파일:추신수.jpg 파일:external/cdn0.vox-cdn.com/485769029.0.jpg
좌투 좌타

1. 개요2. 탄생 배경3. 단점4. KBO 리그5. MLB6. NPB7. 좌투좌타 선수 목록

1. 개요

야구 선수가 공격때는 좌타석에 들어서고, 수비할 땐 왼손으로 공을 던질 경우 그 선수를 가리키는 개념.

2. 탄생 배경

대다수의 좌투좌타인 선수들이 태어나고 자랄 때부터 왼손잡이로 자라고 나서 야구를 하고나서 자연스럽게 좌투좌타가 된 반면,[1] 야구에서의 이점에 의해 일상에서 오른손잡이인 사람이 야구에서 왼손으로만 사용하는 사람도 있다.[2] 다만 왼손잡이인데 야구에서 투수 혹은 1루수 이외의 포지션에서는 이점이 크게 없어서 왼손잡이임에도 불구하고 투구할 때 포지션의 자유도가 큰 오른손으로 투구를 하고 치는 건 원래 왼손을 쓰는 왼손으로 타격을 하는 우투좌타의 선수도 많이 있다. 대표적으로 브랜든 나이트, 앤서니 르루, 이와쿠마 히사시가 있고 이중 특이한 사례로는 일본 야구선수인 노무라 유스케가 있다.[3]

3. 단점

공격에서는 왼손잡이가 유리하지만, 수비에서는 왼손잡이가 불리하다. 송구나 견제에 유리한 1루수를 제외하고 나머지 내야수 포지션에서는 송구할 때 오른손잡이에 비해 송구시간이 불리한 단점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1루를 제외한 내야수는 사회인야구 같은 아마추어 수준의 실력을 가진 야구단이 아닌 이상 우투우타나 우투좌타인 선수가 담당하기 때문에 대다수의 좌투좌타인 야수가 맡을 수 있는 포지션은 투수,[4] 1루수, 외야수로 한정된다. 포수의 경우 좌투 포수가 가뭄에 콩나듯 나온 적이 있으나 투수가 오른손으로 포구하는 포수를 생소하게 생각하는 점 때문에 역시나 도태되었다. 사회인 야구에서는 투수를 하지 못하면 생각보다 쓰기가 어려운 것이 좌투 선수의 존재.

4. KBO 리그

5. MLB

6. NPB

7. 좌투좌타 선수 목록

7.1. KBO 리그

7.2. NPB

7.3. MLB



[1] 김기태는 예외적으로 초등학교 5학년 때까지 우투우타였지만, 김기태의 왼손과 오른손의 송구가 큰 차이가 없다고 판단한 초등학교 야구부 감독의 권유로 좌투좌타로 전향했다고 한다.[2] 대표적으로 김광현, 장원준 등.[3] 원래 왼손잡이였지만 2살 때 할아버지에게서 처음으로 선물받은 글러브가 오른손잡이용 글러브였고 이 때문에 야구할 때 오른손을 던지면서 야구에 관한 가르침을 받아왔기 때문에 야구에서는 우투우타가 됐다. 다만 일상생활에서는 젓가락을 잡을 때는 왼손으로 잡고, 글씨는 오른손으로 쓴다고 한다.[4] 지명타자제도가 없는 리그에서는 지명타자제도가 있는 리그에서 정말 보기 어려운 좌투우타 투수가 종종 보인다.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