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모에 미러 (일반/어두운 화면)
최근 수정 시각 : 2020-03-12 15:09:46

애국가(북한)


국가(國歌)
{{{#!wiki style="color: black; margin: -5px -11px; padding: 5px 0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5px 0px"
파일:대한민국 국기.png
대한민국
파일:대한제국 국기.png
대한제국
파일:북한 국기.png
북한
파일:과테말라 국기.png
과테말라
파일:그린란드 기.png
그린란드
파일:그리스 국기.png
그리스
파일:나이지리아 국기.png
나이지리아
파일:남아프리카 공화국 국기.png
남아프리카 공화국
파일:남아프리카 연방 국기.png
남아프리카 연방
파일:네덜란드 국기.png
네덜란드
파일:노르웨이 국기.png
노르웨이
파일:뉴질랜드 국기.png
뉴질랜드
파일:덴마크 국기.png
덴마크
파일:독일 국기.png
독일
파일:독일 제국 국기.png
독일 제국
파일:나치 독일 국기.png
나치 독일
파일:독일민주공화국 국기.png
동독
파일:러시아 국기.png
러시아
파일:1920px-Flag_of_Russia_(1991–1993).svg.png
러시아
(1991~2000)
파일:러시아 제국 국기.png
러시아 제국
파일:레바논 국기.png
레바논
파일:루마니아 국기.png
루마니아
파일:룩셈부르크 국기.png
룩셈부르크
파일:르완다 국기.png
르완다
파일:리비아 국기.png
리비아
파일:리비아 1977-2011.png
카다피 정권
파일:리히텐슈타인 국기.png
리히텐슈타인
파일:마셜 제도 국기.png
마셜 제도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320px-Flag_of_Manchukuo.svg.png
만주국
파일:말레이시아 국기.png
말레이시아
파일:멕시코 국기.png
멕시코
파일:모로코 국기.png
모로코
파일:모리타니 국기.png
모리타니
파일:몬테네그로 국기.png
몬테네그로
파일:몽골 국기.png
몽골
파일:미국 국기.png
미국
파일:바티칸 시국 국기.png
바티칸
파일:방글라데시 국기.png
방글라데시
파일:베네수엘라 국기.png
베네수엘라
파일:베트남 국기.png
베트남
파일:베트남 공화국 국기.png
베트남 공화국
파일:벨기에 국기.png
벨기에
파일:벨라루스 국기.png
벨라루스
파일: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국기.png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파일:부탄 국기.png
부탄
파일:마케도니아 국기.png
북마케도니아
파일:불가리아 국기.png
불가리아
파일:브라질 국기.png
브라질
파일:사모아 국기.png
사모아
파일:사우디아라비아 국기.png
사우디아라비아
파일:세르비아 국기.png
세르비아
파일:소련 국기.png
소련
파일:소련 국기.png
소련
(Интернационал)
파일:스웨덴 국기.png
스웨덴
파일:스위스 국기.png
스위스
파일:스페인 국기.png
스페인
파일:스페인 제2공화국 국기.png
스페인
(제2공화국)
파일:슬로바키아 국기.png
슬로바키아
파일:슬로베니아 국기.png
슬로베니아
파일:싱가포르 국기.png
싱가포르
파일:아르메니아 국기.png
아르메니아
파일:아르헨티나 국기.png
아르헨티나
파일:아이슬란드 국기.png
아이슬란드
파일:아일랜드 국기.png
아일랜드
파일:아제르바이잔 국기.png
아제르바이잔
파일:안도라 국기.png
안도라
파일:알바니아 국기.png
알바니아
파일:알제리 국기.png
알제리
파일:에스토니아 국기.png
에스토니아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1280px-Flag_of_Esperanto.svg.png
에스페란토
파일:올림픽기.png
올림픽
파일:영국 국기.png
영국
(God)
파일:영국 국기.png
영국
(I Vow)
파일:영국 국기.png
영국
(Rule)
파일:잉글랜드 국기.png
잉글랜드
(Jerusalem)
파일:잉글랜드 국기.png
잉글랜드
(Land)
파일:스코틀랜드 국기.png
스코틀랜드
(Flower)
파일:스코틀랜드 국기.png
스코틀랜드
(Brave)
파일:예멘 국기.png
예멘
(연합 공화국)
파일: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 국기.png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
파일:오스트리아 국기.png
오스트리아
파일:우루과이 국기.png
우루과이
파일:우크라이나 국기.png
우크라이나
파일:유고슬라비아 사회주의 연방공화국 국기.png
유고슬라비아
파일:유럽 연합 깃발.png
유럽연합
파일:이란 국기.png
이란
파일:이라크 국기.png
이라크
파일:이스라엘 국기.png
이스라엘
파일:이집트 국기.png
이집트
파일:이탈리아 국기.png
이탈리아
파일:이탈리아 왕국 국기.png
이탈리아 왕국
파일:인도 국기.png
인도
파일:인도네시아 국기.png
인도네시아
파일:일본 국기.png
일본
파일:잠비아 국기.png
잠비아
파일:조지아 국기.png
조지아
파일:대만 국기.png
중화민국
(國歌)
파일:대만 국기.png
중화민국
(國旗歌)
파일:중화민국 북양정부 국기.png
중화민국
(북양정부)
파일:중국 국기.png
중화인민공화국
파일:청나라 국기.png
파일:짐바브웨 국기.png
짐바브웨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600px-Flag_of_Rhodesia.svg.png
로디지아
파일:체코 국기.png
체코
파일:칠레 국기.png
칠레
파일:카자흐스탄 국기.png
카자흐스탄
파일:캄보디아 국기.png
캄보디아
파일:캐나다 국기.png
캐나다
파일:쿠바 국기.png
쿠바
파일:크로아티아 국기.png
크로아티아
파일:키프로스 국기.png
키프로스
파일:탄자니아 국기.png
탄자니아
파일:터키 국기.png
터키
파일:오스만 제국 국기 3.png
오스만
파일:태국 국기.png
태국
파일:투르크메니스탄 국기.png
투르크메니스탄
파일:튀니지 국기.png
튀니지
파일:파나마 국기.png
파나마
파일:파키스탄 국기.png
파키스탄
파일:팔라우 국기.png
팔라우
파일:포르투갈 국기.png
포르투갈
파일:폴란드 국기.png
폴란드
파일:프랑스 국기.png
프랑스
파일:핀란드 국기.png
핀란드
파일:필리핀 국기.png
필리핀
파일:헝가리 국기.png
헝가리
파일:호주 국기.png
호주
(가나다순 정렬)
}}}}}}}}}

1. 개요2. 가사3. 특징4. 부르거나 올리면 처벌5. 대한민국에서의 연주 사례6. 여담

1. 개요

북한의 "국가(國歌)". 박세영(朴世永, 1902~1989)[1] 작사, 김원균(金元均, 1917~2002)[2] 작곡. 첫 소절인 '아침은 빛나라(Let Morning Shine)'라는 명칭으로도 알려져 있다.

작사는 1947년 5월, 작곡은 같은 해 6월 27일에 완성되어 6월 29일 북조선인민위원회에서 이 곡을 애국가로 최종 확정했으며, 1948년 중순에 비로소 보급되기 시작했다. 1948년 초반까지는 올드 랭 사인곡조에 기존의 애국가[3] 가사가 있는 애국가를 제창하였다. [4] 법적으로 국가로 지정되지는 않은 남한의 애국가와는 달리, 북한의 헌법 제1절 제171조에 명시되어 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국가는《애국가》이다."

2. 가사

전체 2절로 되어 있으며 가사는 다음과 같다.
(1절)
아침은 빛나라 이 江山
銀金에 資源도 가득한
三千里 아름다운 내 祖國
半萬年 오랜 歷史에

燦爛한 文化로 자라난
슬기론 人民의 이 榮光
몸과 맘 다 바쳐 이 朝鮮 길이 받드세

(2절)
白頭山 氣像을 다 안고
勤勞의 精神은 깃들어
眞理로 뭉쳐진 억센 뜻
온 世界 앞서 나가리

솟는 힘 怒濤도 내밀어
人民의 뜻으로 선 나라
限없이 富强하는 이 朝鮮 길이 빛내세
(1절)
아침은 빛나라 이 강산
은금에 자원도 가득한
삼천리 아름다운 내 조국
반만년 오랜 력사에

찬란한 문화로 자라난
슬기론 인민의 이 영광
몸과 맘 다 바쳐 이 조선 길이 받드세

(2절)
백두산 기상을 다 안고
근로의 정신은 깃들어
진리로 뭉쳐진 억센 뜻
온 세계 앞서 나가리

솟는 힘 노도도 내밀어
인민의 뜻으로 선 나라
한없이 부강하는 이 조선 길이 빛내세

남한의 애국가와 '강산' '삼천리' '백두산'과 같은 단어가 겹친다. 북한을 대표하는 노래치고는 특이하게도 김일성, 김정일 등 김씨 일가 찬양이 전혀 없다. 이는 거의 소련군 진주 직후에 만들어진 노래이기 때문이다. 당시 애국가가 완전히 자리를 잡지 않은 상황에서 상당 부분의 좌파 문인들이 기존 애국가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였고 결국 1947년 북한의 애국가가 만들어졌다. 북한이 김씨가 다 해먹는 체제가 된 건 8월 종파사건 등으로 견제세력을 모두 조져버린 이후의 일이다. 그렇더라도 스탈린을 넣었던 적이 있던 소련 찬가[5]마오쩌둥을 넣었던 적이 있던 의용군 진행곡과 달리 김씨 일가를 찬양하는 내용으로 가사를 바꾸지 않고 지금까지 내려왔다. (다만 김일성 찬양곡인 김일성장군의 노래는 1946년에 만들어졌다.) 물론 가사에서 지향하고 있는 국가로 발전하기는 커녕 최악의 독재자가 집권한 꽉 막힌 상태에서 멈춰버렸으니 OST는 좋았다라고 볼 수도 있겠다.

가사 중 '노도'는 노도(怒濤)로서, 무섭게 밀려드는 큰 파도, 혹은 그에 비유하여 군중의 사나운 기세 등을 뜻하는 단어이며 북한에서 흔히 쓰는 표현이며 대한민국에서도 중장년층의 문어체에 심심찮게 나오는 단어였다. 우리가 익히 알고있는 사자성어인 질풍노도(疾風怒濤)의 그 노도이며 육군 2사단의 애칭도 노도부대다. 이 '노도'는 북한에서도 표준 표기가 '노도'이지만 어쩐지 인터넷에서 유통되는 북한 애국가 가사 상당수가 '로도'로 표기하고 있다. 아마 문화어에서 두음법칙을 채택하지 않아 ㄴ 자로 시작하는 단어가 북한식 말투론 ㄹ 자로 시작하는 경우가 있어 (예: 표준어-노동당, 문화어-로동당 식) 그런듯 하다. 근데 심지어 이를 '로동자의 길'을 뜻하는 로도(勞道)라고 해석하는 경우도 있다.

가사 중 '이 강산 은금에 자원도 가득한' 부분도 '이 강산은 금에 자원도 가득한'이라고 해석하는 경우가 있지만 은금(銀金)이 맞다.

후렴구(찬란한 문화로…...)는 두번 반복해서 부르는데, "우리나라는 찬란한 문화로 자라난 유구한 역사를 가진 나라인데 어떻게 한 번만 부를 수 있겠습니까?"라는 김일성의 제안에 따른 것이라고 전해진다. 어느 누가 감히 거역하겠는가.(...) 사실 후렴구를 반복하지 않으면 부르다 만 것 같은 느낌도 든다. 사실 러시아 민요에서 자주 나타나는 특징이기도 한데, 이에 영향을 받은 듯 싶다. 러시아 노래의 느낌을 모방하여 작곡한 것이기 때문이라는 말도 있다. 1·2절을 모두 부를 때는 1절 반복을 생략하고 2절의 후렴만 반복하기도 하는 듯.

3. 특징

기존에 공식적으로 사용되던 국가의 기악 연주판(정확히는 취주악판) 악보는 '집체', 즉 여러 편곡자들의 공동 편곡으로 명시되어 있었으나, 2007년에 북한 정부에서 조선인민군군악단의 전속 작곡가/편곡자인 리효선이 새로이 편곡한 악보를 대내외에 공표하면서 교체했다. 통일부 북한자료센터에 소장되어 있는 두 버전의 악보를 비교해 보면 곡 자체는 달라지지 않았지만, 타악기 사용을 비교적 자제하면서 주선율을 더 부각시키고 있어서 좀 더 진중한 음향의 것으로 바뀌었다.

소련 붕괴 이후 폐기됐다가 곡이 멋있다는 까닭으로 다시 쓰고 있는 현 러시아 국가나, 독일민주공화국의 국가인 폐허에서 부활하여와 마찬가지로 이쪽도 가사와 곡조가 아름답고 웅장한 편이다. 실제로 북한 애국가 유튜브 영상 댓글들을 보면 노래 자체는 남한의 애국가보다 훨씬 좋다는 평이 많으며, 통일이 되면 가사만 살짝 다듬어서 아예 정식 국가로 채택해야 한다는 의견도 상당수 있다. 물론 아무리 노래가 좋아도 정치적인 정통성 문제가 있기 때문에 북한이 사용하던 애국가를 통일한국의 국가로 사용하는건 사실상 절대 불가능하다. 차라리 통일을 계기로 새로운 애국가를 만드는게 현실성 있다.

정작 북한에서는 이 국가를 거의 사용하지 않고 김일성장군의 노래(리찬 작사/김원균 작곡)"나 "김정일장군의 노래(신운호 작사/설명순 작곡)"를 더 많이 부른다는 주장이 있다. [6] 그러나 이는 사실이 아니며 애국가도 북한의 여러 공연들의 맨 첫 순서로 연주되는 공식 국가로서 잘만 사용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으나 다만 많이 쓰이기 시작한 것은 김정일 말기 시대 이후부터이긴 하다. 김정은이 이를 밀고 있다고 하며, 반드시 외우도록 한다고 한다. 조만간 김정은 찬양가도 부르겠지[7]

여담으로 2010년 남아공 월드컵대회 당시 북한 정대세가 이를 듣자마자 눈물을 흘린 모습이 중계화면에 포착되었다.

4. 부르거나 올리면 처벌

경고! 본 문서에서 다루는 대상을 링크하지 마십시오.

이 문서에서 다루는 대상은 대한민국 국가보안법에 의해 불법입니다. 문제가 될 수 있는 자료를 링크할 경우 그에 대한 책임은 나무위키가 아닌 수정자가 집니다.

이 문서는 대한민국에서 불법인 내용을 다룹니다.

본 문서는 대한민국에서 법령으로 금지되어 있는 범죄행위에 대해 다루고 있습니다. 일부 예외를 제외하고, 대한민국이 아닌 타국에서도 유사한 법령이 적용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국가보안법 제7조(찬양·고무등) ① 국가의 존립·안전이나 자유민주적 기본질서를 위태롭게 한다는 점을 알면서 반국가단체나 그 구성원 또는 그 지령을 받은 자의 활동을 찬양·고무·선전 또는 이에 동조하거나 국가변란을 선전·선동한 자는 7년 이하의 징역에 처한다. <개정 1991·5·31>
② 삭제 <1991·5·31>[8]
③제1항의 행위를 목적으로 하는 단체를 구성하거나 이에 가입한 자는 1년 이상의 유기징역에 처한다. <개정 1991·5·31>
④제3항에 규정된 단체의 구성원으로서 사회질서의 혼란을 조성할 우려가 있는 사항에 관하여 허위사실을 날조하거나 유포한 자는 2년 이상의 유기징역에 처한다. <개정 1991·5·31>
⑤제1항·제3항 또는 제4항의 행위를 할 목적으로 문서·도화 기타의 표현물을 제작·수입·복사·소지·운반·반포·판매 또는 취득한 자는 그 각항에 정한 형에 처한다. <개정 1991·5·31>
⑥제1항 또는 제3항 내지 제5항의 미수범은 처벌한다. <개정 1991·5·31>
⑦제3항의 죄를 범할 목적으로 예비 또는 음모한 자는 5년 이하의 징역에 처한다.
하지만 찬양이 없다고 국내에서 함부로 부르다간 국가보안법 위반으로 처벌을 받는다. 상위항목에서 볼 수 있듯이 엄연한 이적표현물로, 악보를 온라인이나 오프라인 상에서 판매하거나 공개적으로 부르는 것은 명백한 범죄행위(국가보안법 위반)이다. 나무위키에 올리는것도 마찬가지.

들어보고 싶은 사람들은 유튜브에 검색해보면 쉽게 찾을 수 있지만, 여기엔 링크를 사정상 못 걸게 되어있다. 링크를 걸었다간 우리에게 익숙한 슬기의 국을 한사발 마시게된다.곡이나 가사 자체는 선술했듯 굉장히 좋기 때문에[9], 국내에서도 불손한 의도가 아닌 단순 감상 목적으로 듣는 이들은 꽤 있고, 한국 국가인 애국가보다 좋다고 평하는 경우도 있다. 이런 명곡이 김일성, 김정일, 김정은 때문에 마치 모 인종차별 국가비공식 국가처럼[10] 썩고 있다는 게 안타깝다는 반응이 대부분이다. 인민, 동무, 동지 세 단어들도 그렇고 김씨 돼지들이 좋은 것들을 많이 죽여놓고 있다-- 현재 한국인들도 이 법을 모르고 게시하고 있으며 유튜브 측에서도 따로 제재를 하지 않는 듯 하다.

하지만 남의 떡이 커보인다고, 국기에 대한 맹세에서 몸과 마음을 바쳐...라는 부분이 일부에서 국가에 대한 개인의 맹목적인 희생과 충성만을 강요하는 전체주의(파시즘)라는 비난을 당했던 것처럼 이 애국가가 우리측 노래였으면 전체주의 논란에서 자유롭지 못했을 수 있다.

2012년 모란봉악단이 이 국가를 모던 록 버전으로 편곡해서 연주했다.군인들은 비장하고 엄숙한 표정으로 경례를 하는데 화려하고 현란한 키보드와 기타 반주가 일품(...) 이후 다르게 편곡을 다시 한 것으로 보인다. 유튜브에 검색하면 다른 버전도 나온다.

대한민국의 방송사 채널A의 북한 관련 예능 프로그램 이제 만나러 갑니다 86회(2013년 8월 4일 방송분)에서 소개되었다.링크(삭제됨)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등으로부터 엄격한 절차의 관련 허가를 받은 뒤 방송이기에 코렁탕을 먹진 않으나 편집을 하여 위의 가사와 순서가 좀 다르다.

이 애국가도 남한의 애국가와 마찬가지로 북한 TV방송에서도 오후방송시작 직전에 틀어준다. 다만 평일에는 오후 5시 정각에 틀어준다.

전두환가봉을 방문했을 때 환영 행사에서 대한민국 애국가가 아닌 이 곡이 연주되었는데, 현지 군악대가 남과 북을 혼동한 듯 하다. 당시 동행했던 장세동이 지휘자의 지휘봉을 쳐서 떨어뜨림으로써 연주를 중단시켰고, 당시 가봉의 독재자 오마르 봉고가 만찬 석상에서 공식 사과하는 일도 있었다.

2018년 10월 22일, 인도네시아에서 열린 AFC U-19 챔피언십 대한민국 대 요르단 경기에서 이 노래가 나오는 사고가 발생하였다. 당연히 우리 측에서는 주최 측에 즉각적으로 항의를 했으며, 대한민국 애국가가 다시 나왔다.

5. 대한민국에서의 연주 사례

대한민국에서는 2002년 부산 아시안 게임북한 선수의 금메달 시상식에서 주악된 것이 첫 공식 연주로 기록되었다.[11][12] 2013년 EAFF 동아시아컵 대회에서도 북한이 참가한 관계로 연주되었다. 기사

2014년 아시안 게임 때도 북한이 참가해서 시상식, 경기전 행사 등에 연주되었다. 그런데 이때 다른 나라 국가는 연주가 비슷비슷한데, 북한 국가만 유달리 전형적인 북한식 사운드였다. 북한 국가를 연주해서 녹음하는 것 또한 문제라서 그냥 음원을 받아서 트는 듯. 또한 대회 중 북한이 시합을 한 축구 남자부 준결승 및 결승전, 여자부 준결승전 등이 TV로 전국에 생중계된 관계로 TV로도 이 곡이 여러번 방송되었다.

대한민국 내부에서 연주된 것은 아니지만 1990 삿포로 동계 아시안 게임 폐막식에서 연주된 것이 대한민국의 방송에서 최초로 방영되었을 것이다. 폐막식 중계 중에 그 부분을 끊지는 않았다. 그전만 해도 그 부분은 방송에서 내보내주지 않았다. 가령 1989년에 있었던 1990년 이탈리아 월드컵 예선에서 남북대결은 중계 시작을 늦게 했다. 국가연주 다 끝난 뒤부터. 아니면 중계를 일찍 시작하더라도 그 시간에 광고 내보냈든지.

2002 아시안 게임 뒤로 북한 선수들이 남한에서 열리는 국제대회에 꽤 많이 참가하기 시작하면서 남한에서 여러 번 연주됐고 이제는 새로울 것도 없을 정도라고도 할 수 있다. 그런 측면에서 축구 남북대결[13]에서는 여러 번 연주됐고, 그대로 방송으로 전파를 탔다. 또한 2008년 뉴욕 필하모닉평양에서 연주회를 열었을 당시 MBC에서 생중계를 하였는데 이 때 뉴욕 필하모닉이 애국가를 연주하는 부분을 중계했다.

근래에는 SBS가 단독으로 중계했었던 2010년 남아공 월드컵에서 북한 축구대표팀의 경기 시작 전에 애국가가 연주되는 장면을 중계한 적도 있다. 하지만 가사는 자막으로 내보내지는 않았다[14]. 특히 위에도 언급했는데 북한의 남아공 월드컵 G조 예선 브라질과의 첫번째 경기에서 북한 축구대표팀의 공격수 정대세가 꿈의 무대에서 애국가가 울려퍼지자 하염없이 눈물을 쏟았던 모습을 보였었다.

만일 향후 월드컵이나 아시안컵 예선에서 북한과 같은 조가 되어 대한민국에서 홈경기를 치룰 경우 반드시 북한 애국가를 틀어야 한다. 그걸 거부한다면 아마도 FIFA로부터 "홈경기 박탈 및 제3국 개최"를 통보받을 것이다. 우리야 아시안게임의 전례가 있으니 이때도 쿨하게 틀어주겠지만, 북한은 김정일 때까지는 대한민국 애국가 연주를 거부했기 때문에 지금까지 대한민국과의 홈경기 개최시 제3국(주로 중국)에서 경기를 다수 치른 바 있다. 그러나 김정은 정권부터는 상당히 쿨해져서 잘만 틀어준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북한 선수단 입촌식에서도 연주되었다. 다만, 인공기 게양은 남북관계의 특수성과 국민 정서를 고려하여 다른 출전국과는 달리 국군 의장대가 아닌 민간인이 게양했다. #

6. 여담

중국의 바이두 백과에서 '애국가'를 검색하면 이 북한의 애국가가 나온다.[15] 남한의 애국가를 찾으려면 '한국 국가'라고 검색해야 한다. 하긴 애국가로는 곡이 좋은 북한 애국가가 더 유명하긴 하다.

EA SPORTS의 2006 독일 월드컵 게임에서도 이 노래가 나온다! 한국어판에서도 삭제 없이 나왔다. 듣고 싶다면, 해당 게임에서 북한 국가 대표팀으로 이겨보면 나올 것이다.불가능

놀랍게도 멜론 등 음원 사이트에서도 기악 버전을 스트리밍 및 다운로드할 수 있다.

2019년 10월 15일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린 2022년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대한민국 대 북한의 경기에서 북한 국가연주때 장내 아나운서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가를 쏘아 올리겠습니다”라고 말한 적이 있다.영상(1분9초부터)

[1] 경기도 고양 출신으로 1946년에 월북함.[2] 강원도(구 함경남도) 원산에서 태어난 광산노동자 출신의 음악가.[3] 소위 말하는 '독립군 애국가'.[4] 이 곡이 완성된 1947년에는 아직 대한민국 정부가 수립되지 않아 통일 한국의 정부 수립의 가능성을 염두해 두고 있었기에, 북한에서 자신들만의 애국가를 만들었다고 공표하면 미 군정에서 '북한 단독 정부를 세우겠다는 소리냐' 라는 식으로 나올까봐 확정만 하고 보급은 나중으로 미뤘다고 한다. 그래서 그런지 1948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이 수립되었을 때 인민민주주의헌법에도 해당 관련 법령은 없고, 1992년 수정헌법 때 비로소 성문화되었다. 이러한 사실 때문인지 북한의 애국가에 대한 설명을 보면 1947년과 1948년을 헷갈려 기술한 사이트도 많다.[5] 이 쪽은 레닌도 가사에 들어갔는데, 레닌 부분은 1977년 국가 개정 당시에도 없어지지 않고 1991년 소련 붕괴 때까지 남았다. 사상적 면에서나 실질적 면에서나 국부에 가깝고, 호불호가 갈릴 정도의 큰 오점도 남지 않았기 때문일지도. 또한 사후 신격화를 하지 말고 고향에 잘 묻어달라고 한 레닌의 유언과는 달리 레닌을 영구보존처리해서 소련의 국가적 당위성과 자신의 권력정당성을 확보하고자 했던 스탈린이 레닌의 내용을 넣었는데, 스탈린 사후에도 국가적 정당성의 가치는 보존해야했던 당시 지도부 판단에 따라 남은 것일 수도 있다.[6] # 실제로 유튜브에 올라와 있는 조선노동당 창당 혹은 조선인민군 창군 퍼레이드 등 각종 정치 행사의 동영상을 보면 으레 두곡중 하나 혹은 두곡 모두 연주되기 마련이다. 물론 제목에서 보듯 두 인물에 대한 노골적인 찬양이 담긴 노래들이고, '영생불멸의 혁명송가'라는 부제가 붙어 신성불가침 영역으로 취급받고 있다.[7] 다만 김정은이 공식적인 북한의 지도자가 된것이 2011년 말이었고, 김정일장군의 노래도 김일성 사후 김정일이 본격적으로 집권한지 몇년 뒤인 1997년에 발표되었기 때문에 아직 낯뜨거울 정도의 개인 찬양곡은 없다. 그래서 행사에서는 대신 북한 애국가와 '발걸음(리종오 작곡)'혹은 '김정은장군 목숨으로 사수하리라(조경준 작곡)'같은 곡이 대신 쓰이고 있다. 2015년 경부터는 '김정은장군 찬가(조경준 작곡)'로 자리 잡는 추세다. 그러나 생존 당시부터 김일성장군의 노래와 동급 취급을 받았던 김정일장군의 노래와는 달리 김정은 찬양곡들은 그 정도의 지위는 갖고 있지 않다. 실제로 조선중앙텔레비죤을 포함한 북한의 TV 및 라디오 방송국들이 방송을 시작할 때 김일성장군의 노래와 김정일장군의 노래는 나오지만 김정은 찬양곡은 나오지 않는다. 또한 공공장소에 내거는 초상화나 휘장(배지)에 들어가는 초상화에도 김정은 초상화는 없다.[8] ②국외공산계열의 활동을 찬양·고무 또는 이에 동조하거나 기타의 방법으로 반국가단체를 이롭게 한 자도 제1항의 형과 같다. 소련이 멸망하고 공산주의 국가가 몰락하면서 삭제된 조항. 단 삭제 자체는 소련 붕괴 전인 1991년 5월 31일 개정에서.[9] 오죽하면 유튜브 댓글 창에 "Real Best K-Pop"이라는 외국인들의 평이 많다.[10] 현재 Dixie's Land는 미국에서 레드넥들을 제외하고 인종차별적인 곡 취급 받고 있다.[11] 북한1986 서울 아시안 게임, 1988 서울 올림픽, 1997 무주·전주 동계 유니버시아드, 1999 강원 동계 아시안 게임모두 보이콧해버렸다.[12] 올림픽이나 아시안게임 개막 전 각국 선수단이 선수촌 입촌식을 가질 때도 국기 게양 및 국가 연주를 한다. 그래서 메달을 못 따는 나라도 그런 기회는 갖는다. 다만 입촌식에는 불특정 다수가 참석하지는 않으니까. 그외에도 축구 등 일부 종목에서는 매 경기 시작 전에 양국 국가를 연주하는 관례가 있기 때문에 금메달을 못따도 불특정 다수가 북한 국가를 들을 수 있는 기회는 있다.[13] 단순 1회성 친선경기가 아닌 선수권이 걸린 대회 등[14] 당시 SBS는 경기전 모든 출전국의 국가 연주시 번역된 가사를 자막으로 넣어주고 있었다. 물론 국가에 아예 가사가 없는 스페인과 한국민 정서상 받아들이기 힘든 가사내용인 일본의 기미가요는 빼고[15] 게다가 동음이의어 문서도 아니다.